[챔피언스리그] 메시 2골…바르셀로나, 유벤투스에 3-0 완승

[헤럴드경제=이슈섹션] FC바르셀로나(스페인)가 유벤투스(이탈리아)와의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개막전에서 3-0으로 승리했다.

바르셀로나는 13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 캄노우에서 열린 챔피언스리그D조 1차전에서 리오넬 메시가 2골을 터트리며 유벤투스에 3점차 승리를 거뒀다.

메시는 전반 45분 중원을 돌파한 뒤 문전에 있던 수아레스와 공을 주고 받았다. 이어 아크서클 왼쪽에서 강한 왼발 슈팅으로 골대 반대편으로 공을 꽂아 넣었다.

[사진=게티이미지]

후반 11분 메시는 무서운 속도로 오른쪽 측면에서 상대 수비 라인을 무너뜨리며 중원으로 땅볼 크로스를 날렸다. 공은 상대 수비수를 맞고 흘러나왔다. 이를 뒤따르던 이반 라키티치가 침착하게 차 넣어 2-0을 만들었다.

메시는 후반 25분 역습 기회에서 안드레스 이니에스타의 스루패스를 받아 왼발 슛으로 팀의 세 번째 골을 넣으며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B조 파리 생제르맹(프랑스)은 셀틱(스코틀랜드)을 상대로 화력을 뽐내며 5-0 대승을 거뒀다. 파리 생제르맹은 네이마르와 킬리안 음바페가 선취 결승 골과 추가 쐐기 골을 넣었다.

A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는 마루안 펠라이니, 로멜루 루카쿠, 마커스래시퍼드의 골로 FC바젤(스위스)을 3-0으로 눌렀다.

C조 첼시(잉글랜드)는 카라바흐(아제르바이잔)에 무려 6-0 대승을 거뒀고, 같은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와 AS로마(이탈리아)는 득점 없이 비겼다.

B조 바이에른 뮌헨(독일)은 안데를레흐트(벨기에)에 수적 우세 속에 3-0으로 이겼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