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MAMA’ 베트남·일본·홍콩서 역대급 축제

11월25일부터 1주일간 ‘마마 위크’

아시아 음악 시장의 화합과 교류 위한 축제가 시작된다.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은 2017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를 오는 11월 25일부터 12월 1일까지 베트남, 일본, 홍콩 총 3개 지역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아시아 최고 음악 시상식으로 자리매김해 온 MAMA의 규모가 대폭 확대됨에 따라, 아시아 전역이 음악으로 하나되는 MAMA WEEK(마마 위크)가 펼쳐질 예정이다.

2017 MAMA는 11월 25일 베트남 호아빈 씨어터(Hoa Binh Theatre)를 시작으로 11월 29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Yokohama Arena), 11월 30일 홍콩 더블유(W Hong Kong)와 12월 1일 홍콩 AWE(AsiaWorld-Expo, Arena)에서 개최된다. 아시아를 석권하는 아티스트들의 참여와 교류를 증진하고, 아시아 음악 산업을 이끈 전문가들을 조명하는 전문 부문 시상식을 강화한다. 각 국가별 아티스트들이 다른 국가 개최지에서 축하공연도 선보인다. 한 주간의 축제를 통해 명실상부 아시아 대표 음악 시상식으로 MAMA의 위상을 한 단계 더 높인다는 전략이다.

아시아 1개 국가에서 하루 동안 진행돼 왔던 MAMA가 일주일에 걸쳐 베트남, 일본, 홍콩으로 지역을 확대한 것은 아시아 음악 시장의 화합과 교류 확대를 향한 의지가 담겨 있다.

서병기 선임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