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화페인트, 고강도 ‘車 보수용 투명도료’ 국내 특허

삼화페인트공업(대표 김장연)은 ‘자동차 보수용 투명도료 조성물’로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고 25일 밝혔다.

자동차 보수용 도료는 다양한 외부 환경으로부터의 차체를 보호해 안전성능을 부여하고 처음의 상태처럼 미려한 외관을 구현해야 하므로 고난도 기술이 요구된다. 

따라서 우수한 물성을 지니면서도 친환경적 도장공정을 갖도록 개발돼야 한다. 특히, 도막의 강도가 높고 긁힘에 견디도록 하는 소비자 요구가 커지면서 투명도료의 경우 2액형 우레탄도료가 사용되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존 투명도료는 강도와 글힘에 취약한 문제점이 있었다.

삼화페인트공업은 “광택, 강도, 내후성, 건조성, 내스크래치성이 기존 투명도료에 비해 우수하다. VOC(휘발성유기화합물) 환경규제도 만족시키는 환경친화적 이점이 있다”고 설명했다.

조문술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