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르는 남성 전철 선로에 밀어…日서 묻지마 범죄

[헤럴드경제] 일본에서 전철을 기다리던 남성을 선로에 밀어 넣은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5일 NHK 방송은 가나가와현 가와사키시 미조노구치역 플랫폼에서 열차를 기다리던 회사원 남성 A(45) 씨를 선로에 밀어 넘어트린 혐의(살인미수)로 B(33) 씨가 경찰에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다행히 A 씨는 열차가 들어오기 전에 선로에서 자력으로 플랫폼으로 돌아와 부상을 입지는 않았다. 경찰은 CCTV 영상을 통해 B씨가 A 씨의 등을 민 것을 확인한 뒤 체포했다.

두 남성은 서로 모르는 사이로, B 씨는 경찰에 여성 아이돌의 이름을 거명하며 “(여성 아이돌이) 공격하라고 해서 했다”고 말하는 등 횡설수설한 것으로 전해졌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