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회마을 간 文대통령, 탈놀이 등 관람…안동 시민들과 스킨십도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문재인 대통령이 추석연휴를 맞아 6일 경상북도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이 취임 이후 TK(대구·경북) 지역을 찾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낮 12시20분께 하회마을을 방문해 충효동과 영모각을 관람했다.

또 충효당에서 서애 류성용 선생의 종손인 류창해씨 등 관계자들과 오찬을 함께 하고 오후 2시께 하회 별신굿 탈놀이를 관람했다.

[사진=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비가 내리는 가운데 현장에서 마주친 안동시민들과 일일이 악수하고 인사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