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톡 튀는 여행, 이 가을 관광벤처기업과 춤을…

국민 성원 보답 1만~3만원 여행상품
관광공사 육성사업으로 안착한 기업들

[헤럴드경제=함영훈기자] 아이디어 만으로 소자본 창업을 해 정부와 공공부문의 인증을 받고 민간의 펀딩까지 성공해 안착한 관광벤처기업들이 올해 가을여행주간(10.21~11.5) 국민을 ‘재미진 여행’으로 안내한다.

국민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이번 가을여행주간 기간에만 상품별 1~3만원대의 특별한 상품가로 국민을 초대한다.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는 12일 관광벤처기업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가득한 가을여행 체험상품 18종을 내놓았다. 가을여행주간 기간에만 저렴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이벤트 상품으로 지난달 29일부터 10월 20일(금)까지 선착순으로 참가자 신청을 받고 있다.


18개 체험상품은 ▷서울 도심 속 인력거 체험<사진> ▷부산술과 로컬안주 체험 ▷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음식과 공연 체험을 결합한 농촌 문화 체험 프로그램인 팜파티 ▷가족과 별자리 관측 등을 함께 하는 힐링 캠프 프로그램 등이다.

관광벤처기업 체험상품에 대한 상세정보 및 참가신청은(선착순 접수로 조기 마감예정) 관광벤처사업 홈페이지(http://www.tourventure.or.kr) ‘가을여행주간 이벤트’ 코너에서 가능하며, 가을여행주간 홈페이지(http://fall.visitkorea.or.kr) 이벤트 메뉴 ‘관광벤처와 함께 가을여행주간 100배 즐기기’ 배너를 통해서도 접속 가능하다.

한국관광공사 관광벤처팀 박준환 팀장은 “이번 가을여행 주간 이벤트를 통해 관광벤처 기업의 참신하고 특화된 국내여행 체험상품을 많은 관광객들이 경험하고 국내관광 체험콘텐츠가 확대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광벤처기업은 관광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창의적 관광활동을 제공하는 기업을 육성하기 위하여, 2011년부터 매년 문체부와 관광공사가 ‘관광벤처사업 공모전’을 통해 선발하고 마케팅-경영노하우 등을 지원하는 기업을 의미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