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울, 스포티지 IIHS 최고안전등급 획득

쏘울
2018 Soul
스포티지
2018 Sportage

기아자동차의 2018년형 쏘울과 2018년형 스포티지가 최근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실시한 차량 충돌 시험에서 최고 등급인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2017 Top Safety Pick )’를 획득했다.

두 차종 모두 옵션으로 전면 충돌 방지 시스템과 고출력(HID) 헤드램프를 장착한 경우에 한해서다.

IIHS가 전면충돌방지시스템 및 고출력(HID) 헤드램프를 장착한 쏘울과 스포티지를 상대로 ▲전면 충돌 ▲측면 강성 ▲지붕 강성 ▲머리 지지대 등 기존 5개 항목에 전방 충돌 회피 및 헤드라이트 성능까지 추가로 평가한 결과 쏘울과 스포티지는 충돌 안전성 관련 5개 항목에서 모두 ‘우수(good)’ 평가를 받았고 헤드라이트 기능은 쏘울이 ‘우수(good)’, 스포티지는 ‘양호(acceptable)’를 그리고 전방 충돌 회피에서는 2개 차량이 동시에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이전 할로겐 헤드램프 모델과 7월 이전 제작된 스포티지에 HID 헤드램프를 장착했을 때 ‘열등(poor)’ 수준에 머물렀던 것을 감안하면 획기적으로 성능 향상으로 평가된다. 한편 이로써 올해 IIHS가 실시한 차량 충돌 시험에서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 등급을 획득한 기아차의 라인업은 포르테, 옵티마, 카덴자, 쏘렌토, 쏘울 그리고 스포티지 등 총 6개 차종이 됐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