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ㆍ블락비 제친…어반자카파 신곡 ‘음원평정’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트와이스와 블락비 등 아이돌과 걸그룹을 8개 음원차트에서 단숨에 제친 3인조 혼성 R&B 그룹 어반자카파(조현아ㆍ권순일ㆍ박용인)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9일 어반자카파의 신곡 ‘그때의 나, 그때의 우리’는 멜론, 벅스, 엠넷닷컴, 올레뮤직, 소리바다, 지니, 네이버뮤직, 몽키3 등 8개 음원차트 1위에 오르며 저력을 과시했다.

8일 오후 6시에 공개된 ‘그때의 나, 그때의 우리’는 멤버 박용인이 작사·작곡·편곡으로 이별 이후 지난날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서정적으로 풀어냈다. 

그룹 어반자카파(조현아ㆍ권순일ㆍ박용인)의 신곡이 9일 8개 음원차트 정상을 휩쓸었다. 멤버중 유일한 여성인 조현아의 빼어난 미모도 SNS를 통해 화제가 되고 있다.[사진=어반자카파 Official(@UrbanZakapa) 님의 트위터화면 캡처]

2009년 ‘커피를 마시고’로 데뷔한 어반자카파는 ‘그날에 우리’, ‘봄을 그리다’,‘니가 싫어’ 등으로 돌풍을 일으켰고 ‘널 사랑하지 않아’, ‘목요일 밤’ 등으로 음원차트 정상에 오르며 음원 강자로 자리 잡았다.

청아한 음색과 폭발적인 가창력을 보유한 멤버중 유일한 여성인 조현아의 빼어난 미모도 화제에 올랐다. 평소 SNS 등을 통해 팬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즐기는 조현아는 물오른 미모를 자랑하며 팬들로 부터 잇단 찬사를 받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