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일 토요일 아침기온 ‘뚝’…바람불어 체감기온 더 낮아

[헤럴드경제] 11일 토요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쌀쌀한 날씨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영하 1도~영하 9도, 낮 최고 기온은 10도~15도가 될 것으로 예보했다.

비온 뒤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은 떨어질 전망이다. 바람이 강하기 때문에 체감 기온은 더욱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기온은 아침 2도를 기록할 것으로 보이며, 강원 춘천과 영월 등은 영하 1도로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정희조 기자/[email protected]

중국 발(發) 약한 황사도 예고돼 있다. 서해안 일대에서는 11일 오후까지 황사가 약하게 나타날 수 있다. 황사의 영향으로 미세먼지도 대부분 권역에서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도권을 비롯한 강원 영서와 충청, 호남, 제주권에서는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으로 예상되나 일부 지역에서는 ‘매우 나쁨’ 수준까지 농도가 높아질 가능성도 있다.

10일 오후 기준으로 강원 산지 등에는 강풍 특보가 발효된 곳이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