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세르비아] 아뎀 랴이치 선제골, 구자철 동점골…후반 1-1 진행중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한국이 세르비아와의 평가전에서 후반전 1-1로 팽팽히 맞서고 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14일 울산문구축구경기장에서 열린 세르비아와 평가전에서 후반 14분 아뎀 랴이치에게 선제골을 허용하며 0-1로 끌려갔다.

[사진제공=연합뉴스]

하지만 한국은 불과 2분만에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구자철이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동점을 만들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