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정, 하와이 오픈 결승 진출’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한국 여자 테니스의 간판 장수정(179위·사랑모아병원)이 WTA 125K 시리즈 하와이오픈(총상금 11만5000달러) 대회 결승에 올랐다.

장수정은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에서 열린 WTA 125K 시리즈 하와이오픈 대회 6일째 단식 4강전에서 줄리아 보세럽(147위·미국)을 2-1(6-3 3-6 6-3)로 물리쳤다. 

[사진=하와이 오픈 트위터]

장수정은 지난 2006년 1월 WTA 투어 캔버라 인터내셔널에서 준우승한 조윤정(38) 이후 11년 10개월 만에 WTA 주관 대회 단식 결승에 오른 한국 선수가 됐다.

26일 벌어질 결승전에서 장수정은 대회 톱 시드인 장솨이(36위·중국)와 우승을 놓고 맞붙는다.

장솨이는 이어 열린 4강에서 레베카 페테르손(174위·스웨덴)을 2-0(6-2 6-2)으로 완파했다.

올해 6월 세계 랭킹 120위까지 올랐던 장수정이 총상금 10만 달러가 넘는 대회 단식 결승에 진출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

‘장수정, 하와이 오픈 결승 진출’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한국 여자 테니스의 간판 장수정(179위·사랑모아병원)이 WTA 125K 시리즈 하와이오픈(총상금 11만5000달러) 대회 결승에 올랐다.

장수정은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에서 열린 WTA 125K 시리즈 하와이오픈 대회 6일째 단식 4강전에서 줄리아 보세럽(147위·미국)을 2-1(6-3 3-6 6-3)로 물리쳤다. 

[사진=하와이 오픈 트위터]

장수정은 지난 2006년 1월 WTA 투어 캔버라 인터내셔널에서 준우승한 조윤정(38) 이후 11년 10개월 만에 WTA 주관 대회 단식 결승에 오른 한국 선수가 됐다.

26일 벌어질 결승전에서 장수정은 대회 톱 시드인 장솨이(36위·중국)와 우승을 놓고 맞붙는다.

장솨이는 이어 열린 4강에서 레베카 페테르손(174위·스웨덴)을 2-0(6-2 6-2)으로 완파했다.

올해 6월 세계 랭킹 120위까지 올랐던 장수정이 총상금 10만 달러가 넘는 대회 단식 결승에 진출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