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법에 당신의 오늘을 입혀주세요’ 개헌특위 개헌 홈페이지 개편

[헤럴드경제=박병국 기자]‘헌법에 당신의 오늘을 입혀주세요.‘

국회 헌법개정특별위원회(개헌특위)가 국민의 참여 열기를 끌어올리기 위해 홈페이지를 개편했다.

26일 개헌특위 관계자에 따르면 특위는 개헌 집중토론을 사흘 앞둔 지난 19일 홈페이지 개편작업을 마쳤다.

개편된 홈페이지(http://www.n-opinion.kr)에 첫 화면에 노출되는 ‘헌법에 “#댓글”을 입히다’라는 코너가 주목된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로 로그인해 개헌과 관련한 생각을 댓글 형식으로 달 수 있다. 비회원도 가능하다.

‘개헌 자유발언대’라는 코너에서는 현재 진행 중인 개헌 논의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을 보다 공유할 수 있다. 26일 오전 현재 총 913건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대통령 4년 중임제, 국회의원 국민파면제도 등 개헌에 대한 국민들의구체적인 생각이 담긴 댓글이 달렸다.

‘헌법개정관련 주요정보’에 들어가면 헌안 발의에서부터 국민투표를 거쳐 공포에 이르기까지의 절차도 쉽게 알수 있다. 


특위 관계자는 “기존 홈페이지는 디자인이 밋밋한 데다 모바일 페이지가 없어 불편하다는 지적이 많았다”면서 “방문자들이 읽고, 보기 쉽게 최대한 단순화하려고 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22일부터 집중토론에 들어간 개헌특위는 28일 지방분권, 30일 경제·재정,다음 달 4일 사법부와 정당·선거, 6일 정부형태(권력구조) 등을 주제로 각각 논의할 예정이다.

특위는 홈페이지를 통해 수렴된 일반 시민들의 의견도 논의 과정에서 참고로 활용할 계획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