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MAMA , 베트남에서 5천여 관객 모였다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2017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그 첫 시작인 ‘2017 MAMA Premiere in Vietnam’이 아시아 아티스트들의 ‘공존’의 무대를 선보이며 막을 내렸다.

25일 열린 ‘2017 MAMA’를 보기 위해 각지에서 모여든 팬들은 베트남 베뉴인 호아빈 씨어터를 가득 채우는 것은 물론, 레드카펫 존과 행사장 부근까지 5천여 명이 모여 인산인해를 이뤘다. 음악 시장의 성장성을 높게 평가 받는 동남아권 신흥 국가인 베트남 내에서의 MAMA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이 개최하는 ‘2017 MAMA Premiere in Vietnam’에서 Agnez Mo(아그네즈 모, 인도네시아), Lula(루라, 태국), Aisyah Aziz (아이샤 아지즈, 싱가포르), Toc Tien(톡티엔, 베트남) 등이 베스트 아시아 아티스트 상을 수상했다. 이 상은 작년까지 VCR로 진행했던 시상으로, 올해는 아시아 정상급 아티스트들이 직접 출연해 수상하고 공연까지 선보이는 등 아시아 아티스트 간의 교류의 폭을 넓혀 더욱 의미 깊은 시상식으로 거듭났다.

또한 아시아의 유명 아티스트들의 화려한 무대가 이어져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한국의 유명 프로듀서 Tak(탁)의 오프닝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베트남 국민 가요라고 불리는 ‘Sau tat ca’의 원곡자인 Erik(에릭), 2014년 스타 아카데미 컵 우승자인 Hoa Minzy(호아민지) 등이 화려하게 무대를 장식했다. 또한, 국내 가수로는 세븐틴(월드와이드 페이보릿 아티스트 수상), 워너원(베스트 오브 넥스트 수상), 사무엘이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날 취재를 위해 현지 유력 언론사인 kenh 14, Tuoi Tre, Thanh Bien, Zing Need, Vutnamnet 등 여러 매체가 ‘2017 MAMA Premiere in Vietnam’ 현장을 찾았다. 각 국가와 지역에서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참여, 각양각색의 퍼포먼스를 선보여 아시아권을 아우르는 음악 시상식인 ‘2017 MAMA’가 아시아 전역의 다양한 음악과 문화가 어우러지는 화합과 교류의 장으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는 평이다.

‘2017 MAMA Premiere in Vietnam’을 시작으로 일주일 간 펼쳐질 ‘2017 MAMA’는 오는 11월 29일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2017 MAMA in Japan’, 11월 30일 홍콩 W에서 ‘2017 MAMA in Professional Categories’, 12월 1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2017 MAMA in Hong Kong’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올해 9회를 맞은 ‘MAMA’는 No.1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이 주최하는 아시아 대표 음악 시상식이다. 1999년 ‘Mnet 영상음악대상’으로 시작, 대한민국 음악산업의 성장과 함께 꾸준한 진화를 거듭해오며 약 10여 년 동안 국내서 개최해 오다 2009년을 기점으로 ‘MAMA’로 변모했다. 2010년부터는 마카오를 시작으로 글로벌 진출, 이후 2011년 싱가포르, 2012년부터 2016년까지 홍콩으로 이어지며 단순한 연말 음악 시상식을 넘어 전 세계인들이 즐기는 음악축제이자, 글로벌 소통창구, 아시아 대중음악 확산의 장으로 자리 잡았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