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 유나이티드 ‘9만9900원 덕다운 롱패딩’ 인기

-오리솜털 80% 대 깃털 20%
-가격 9만원 대로 낮추고 3차 재생산
-현재까지 총 3만장 판매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 가성비 끝판왕 9만원대 덕다운 롱패딩이 화제다.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차정호)은 자사에서 전개하는 캐주얼 브랜드 디자인 유나이티드에서 출시한 ‘벤치 후드 롱파카’가 9만9900원이라는 놀라운 가격으로 인기몰이 중이라고 27일 밝혔다.

이 제품은 12만9900원에 출시돼 2차 재상산에 들어갈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이달 2일부터는 9만9900원으로 가격을 낮춰 판매량이 더욱 증가했다. 지금까지 총 3만장을 판매했으며 현재 3차 재생산에 들어간 상태다.

디자인유나이티드의 가성비 끝판왕 9만원대 덕다운.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벤치 후드 롱파카는 최근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긴 기장에 오리털로 제작돼 보온성이 우수하다. 특히 오리솜털 함량이 80%로 높으며, 지퍼는 전세계적으로 품질을 인정받은 일본의 요시다 공업사(YKK)에서 제작한 방수지퍼를 사용해 방수 및 방풍 기능이 뛰어나다.

소매는 니트로 이중처리 돼 찬 공기를 막아주며, 패딩 양 옆 하단에 트임을 주고 버튼 처리를 해 롱패딩의 단점인 활동성을 보완했다. 옆트임이 없는 롱패딩의 경우 활동 시 옆면이 터지는 경우가 있었다. 색상은 블랙, 화이트, 네이비, 카키로 출시돼 선택의 폭도 넓다.

조홍준 디자인 유나이티드 마케팅 담당 과장은 “제품 기획 시기를 앞당겨 판매가를 낮출 수 있었다”며 “오리솜털 비율이 80%인 롱패딩을 10만원도 안되는 가격에 살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디자인 유나이티드의 벤치 후드 롱파카는 전국의 디자인 유나이티드 매장과 온라인 부티크 S.I.빌리지닷컴에서 구입할 수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