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대, 학령인구감소 대과체제 전향 토론회

[헤럴드경제(순천)=박대성 기자] 국립순천대학교(총장 박진성)는 오는 29일 오후 1시30분 교내 70주년기념관 우석홀에서 대학발전을 도모하는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순천대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대학 학령인구 감소 및 4차 산업혁명 등 미래사회 변화에 대한 대응책을 강구하고, 특성화분야 육성‧개발, 융‧복합 분야 형태의 대과(大科) 체제 추진 검토 등 학사구조 개편 이행을 통한 대학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고자 마련했다. 

순천대학교 본부. [사진=순천대]

제1부에서는 농촌진흥청 4차산업혁명대응단 권택윤 부단장이 ‘4차 산업혁명과 농생명산업’이라는 주제로 초청특강을 연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인공지능과 농업기술 혁신을 통한 미래형 농업, 인공지능 플랫폼을 활용한 농업 분야의 대응전략과 방향을 들어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어 제2부 심포지엄은 ‘지역 경쟁력과 지역중심대학의 혁신의제’라는 주제로 전북대 김영정 교수가 기조발제를 하고, 순천대 이병환 교수가 좌장을 맡아 종합토론 및 질의응답이 준비됐다.

종합토론에는 순천시청 강영선 경제관광국장, 이종승 국장(동아일보 미디어센터), 박천수 본부장(직업능력개발원), 송인택 대표(CQI컨설팅), 손승남 교수(순천대)가 패널로 참석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