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SBS 아나운서, 전원책 대신 투입…TV조선 종합뉴스9 진행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신동욱 SBS 국제부장이 TV조선 메인뉴스 앵커로 자리를 옮긴다.

27일 TV조선에 따르면, 신동욱 SBS 국제부장이 TV조선 보도본부 부본부장으로 이직한다.

신 부본부장은 전 SBS 뉴스 앵커를 한 경험이 있다.

[사진=SBS 뉴스]

신동욱 신임 TV조선 뉴스 앵커는 1992년 SBS 공채 2기로 입사했다. 워싱턴 특파원, 정치부장 등을 거쳤으며, 7년 6개월간 SBS 8시뉴스 최장수 앵커로 활약했다.

신 부본부장은 오는 12월 11일부터 TV조선 종합뉴스9를 맡는다.

신 부본부장의 TV조선 합류에 대해 종편 재승인을 앞둔 TV조선의 명운을 건 ‘승부수’라는 관측이 나온다.

기존 뉴스 진행자인 전원책 변호사는 논란 끝에 앵커직을 물러난다. 전 변호사는 신설 프로인 ‘전원책의 토크로 세상을 읽다’ 진행을 맡는다.

전 변호사는 JTBC ‘썰전’에 출연하면서 일방적인 독설을 고집하는 ‘불통’ 이미지가 낙인돼 시청자들로부터 오랫동안 하차 요구를 받은 끝에 ‘썰전’에서 하차한 바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