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도국제도시 10번째 소방서 개소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인천경제자육역 송도국제도시 내에 송도소방서가 오는 12월 1일 개서식을 갖고 업무를 시작한다.

송도국제도시에 처음 개소되는 인천의 10번째 소방서인 송도소방서는 인력 149명, 소방차 22대를 보유하고 송도국제도시 주민 11만명의 안전을 책임지게 된다. 


총사업비는 100억원을 투입된 신축청사는 연수구 송도동 208의 1 일원 6600㎡ 터에 지하 1층, 지상 3층, 전체 넓이 3900㎡ 규모로 건설됐다.

송도소방서 개서 전에는 송도소방안전센터 1곳이 송도국제도시를 담당하며 일정 규모 이상 화재 땐 남동구에 있는 인천공단소방서가 출동을 해야 해 신속한 대응이 어려웠다.

인천소방본부는 송도소방서가 LNG 인수기지, 동북아무역센터, 인천 신항, 송도 국제화 복합단지 등 송도국제도시 주요 시설의 재난사고에 신속하게 대응하며 수준 높은 소방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