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스마트 집약체 ‘별내역 아이파크’

가전·스마트홈 솔루션 일괄공급

LG전자가 스마트가전과 스마트홈 솔루션<사진>을 동시에 공급하며 B2B 가전시장 공략에 가속도를 내고 있다.

LG전자는 경기도 남양주시 별내 신도시에 조성되는 주거형 생활숙박시설 인 ‘별내역 아이파크 스위트’ 1100실에 스마트가전과 스마트홈 솔루션을 공급한다고 27일 밝혔다.

LG전자가 신규 주거단지에 가전제품을 공급한 사례는 많았지만, 스마트가전을 공급하는 것은 물론, 스마트가전과 다른 업체의 스마트기기를 모두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홈 솔루션까지 일괄 공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1100실 모두에 시스템에어컨, 세탁기, 건조기, 식기세척기, 스타일러, 김치냉장고, 냉장고 등 스마트가전 7종을 공급한다. 고객이 원할 경우 스마트가전을 제어할 수 있는 인공지능 스피커인 ‘씽큐 허브(ThinQ Hub)’를 비롯해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등을 추가로 구입할 수 있다.

‘씽큐 허브’는 음성만으로 LG 스마트가전을 작동할 수 있고,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Clova)’를 탑재해 다양한 인공지능 서비스를 제공한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사장은 “스마트가전과 홈 IoT 플랫폼을 결합한 맞춤형 스마트홈 솔루션으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순식 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