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면세점, 중국 ‘밀레니얼 세대’ 공략 나섰다

-중국인 유학생 2000여명 참여하는 행사에 특별 부스 설치

[헤럴드경제=이정환 기자] 신라면세점이 한국에 거주하는 중국 유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이벤트를 진행하며 중국 ‘밀레니얼 세대’ 잡기에 나섰다.

신라면세점은 지난 27일 연세대학교에서 열린 재한 중국 유학생회 주최의 ‘중국의 날’ 행사에 참여해 특별 부스를 설치하고 중국 유학생을 대상으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했다고 28일 밝혔다. ‘중국의 날’ 행사는 2013년부터 시작된 행사로 주한 중국대사관, 중국 기업체 임직원 등을 비롯한 약 2000명의 중국 유학생들이 참여하는 문화교류행사다. 


신라면세점은 ‘중국의 날’ 행사에 참여한 중국 유학생들에게 신라면세점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신라인터넷면세점 중국몰 신규회원가입 이벤트를 진행했다.

연세대학교 등 서울 시내 9개 대학에 재학 중인 재한 중국 유학생 약 1만6000명을 대상으로 신라인터넷면세점 중국몰 신규회원가입 이벤트를 알리고 27일 현장에서 신규회원 인증을 하면 △신라인터넷면세점 특별 적립금 280달러, △최대 20% 할인 가능한 신라인터넷면세점 중국몰 ‘홍(紅)’ 등급 멤버십, △오프라인 면세점에서 1달러 이상 구매 시 사용 가능한 1만원 사은권 등을 증정했다. 또한 현장에서 신규 가입한 중국 유학생들에게는 ’동인비’, ‘클리오’, ‘바닐라코’ 등 8개 화장품 브랜드의 제품을 추가로 증정했다.

신라면세점이 이번 행사에 참여하며 중국 유학생들을 대상으로 마케팅을 펼친 것은 현재 대학교에 재학 중인 중국 유학생들이 대표적인 밀레니얼 세대라고 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밀레니얼 세대는 온라인 쇼핑을 선호하는 특징을 가진다. 신라인터넷면세점 중국몰에서 발생하는 매출의 90% 이상은 밀레니얼 세대에 해당하는 2030세대로부터 발생한다. 또한 2014년 신라인터넷면세점 중국몰 오픈 이후 중국인 전체 매출 중 온라인 매출의 비중은 약 2%에서 20% 이상까지 크게 증가했을 정도로 밀레니얼 세대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온라인 쇼핑을 선호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특징에 맞춰 인터넷면세점 혜택을 증정하는 신규가입이벤트를 준비했다”면서 “밀레니얼 세대를 대상으로 하는 다양한 마케팅을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펼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attom@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