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美ㆍ日 등과 공조 아래 北추가도발 가능성 주시”

[헤럴드경제=문재연 기자] 외교부는 28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 준비 동향으로 추정되는 움직임이 포착됐다는 외신보도에 대해 “정부는 미국, 일본 등 우방국과의 긴밀한 공조 하에 북한의 추가도발 가능성을 예의주시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의 도발 동향 관련 외신 보도에 대해 질문받자 이같이 답한 뒤 “관련 동향을 주목하고 있고, 그에 맞게 대비 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같은날 교도통신은 복수의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일본 정부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준비와 관련됐을 수 있는 전파 신호를 포착해 경계를 강화하고 있다며 북한이 며칠 내 발사할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munja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