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강선 KTX 30일부터 예매…‘반값’ 올림픽여행도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코레일은 오는 12월 22일부터 서울에서 강릉까지 운행하는 경강선 KTX가 정식으로 운행을 시작함에 따라, 경강선 승차권 예매를 30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30일 7시부터는 12월 22일~31일까지의 승차권을 예매할 수 있으며, 2018년 1월 1일 이후 승차권은 12월 1일부터 매일 순차적으로 예매할 수 있다. 전국 철도역과 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코레일 톡’을 통해 구입한다.

평창-강릉 올림픽, 또 하나의 상징인 경강선 KTX는 올림픽을 응원하고 국민의 성원을 기대하면서 다양한 대국민 할인정책을 내놓았다.

▶경강선 KTX [코레일 제공]

홈페이지와 코레일톡에서 판매하는 인터넷특가(10~30%)와 24세까지 적용되는 청소년특가(10~30%), 힘내라 청춘(25~33세) 특가(10~40%), 임산부의 일반실 가격 특실 제공 혜택 등이 적용된다.

출-퇴근, 통학 등 정기적인 이용고객이 정기권을 이용하면 최대 60%(어른 50%, 청소년 60%)까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일반열차(새마을, 무궁화호)와 경강선 KTX 간 환승승차권 구입 시 일반열차 운임을 30% 할인해주는 환승할인도 적용한다.

경부ㆍ호남선 KTX와 경강선 KTX를 서울역 환승으로 연계해 구입하는 경우, 최저운임 구간이 포함되면 1번만 적용하고 실거리로 운임을 계산해 각각 승차권을 구입하는 것보다 6000원가량 저렴하게 살 수 있다.

코레일은 개통 초기 활성화 및 평창동계올림픽 붐업 조성을 위해 12월 22일부터 2018년 1월 31일까지 약 40일간 다양한 할인 이벤트를 시행한다.

‘50% 파격특가 승차권’, ‘넷이서 5만원 특별상품’ 등 경강선만의 할인 상품을 출시하며, ‘경강선 구간 정기승차권 최초 구매시 10% 추가 할인’, ‘경강선 승차권 10매 구입 시 마다 경강선 전용 50% 할인쿠폰 1매 지급’ 등 여러 할인 혜택도 준다.

▶경강선 KTX 진부역에서 내리면 도달하는 올림픽 스키점프대의 아름다운 풍경 [연합뉴스]

코레일톡과 홈페이지에서 경강선 승차권을 구매하면 매일 경강선 전용 20% 할인 쿠폰 2017매를 선착순으로 1매씩 제공하며, 매일 2018번째 구매고객에게는 경강선 전용 무료쿠폰 2매를 증정한다.

영업개시일인 22일에 운행하는 첫 열차의 최초 승차권 구매고객과 10만번, 50만번째 구매 고객에게는 경강선 전용 무료 쿠폰(5~10매)을 지급한다. 경강선 신설역의 태블릿 자동발매기를 이용해 승차권을 구매하면 추첨을 통해 20~30% 할인쿠폰을 주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유재영 코레일 사장직무대행은 “크리스마스나 연말연시와 맞물려 많은 고객들이 경강선을 이용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고객들이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다양하고 풍성한 할인 이벤트로 지역 경제 활성화와 평창동계올림픽 붐 조성에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