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인공지능(AI) 분야 3개 스타트업 신규투자

- 올해 10개, 누적 19개 스타트업 투자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네이버의 기술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D2 스타트업 팩토리(D2SF)는 29일 인공지능(AI) 분야 3개 스타트업에 각각 투자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D2SF가 투자한 스타트업은 올해만 10개, 현재까지 총 19개에 이른다.

투자 대상이 된 스타트업은 ▷비닷두(V.DO) ▷딥메디(DeepMedi) ▷알레시오(Alethio)다. 비닷두는 딥러닝 기반 동영상 분석 기술 역량을 보유했으며, 딥메디는 스마트폰 카메라로 혈압을 측정할 수 있는 알고리즘을 개발한 스타트업이다. 알레시오는 딥러닝 기술 기반으로 태아의 초음파 사진을 분석하고 특징을 추출해, 예상 생후 사진으로 변환해주는 솔루션을 개발했다. 

[사진제공=네이버]

네이버는 이들 모두 빠르게 성장 중인 초기 단계의 기술 스타트업으로, 인공지능 분야에서 탄탄한 전문성과 독창성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구체적인 투자 금액은 밝히지 않았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3개 스타트업 모두 탄탄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이용자들에게 높은 가치를 줄 수 있는 제품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며 “네이버를 포함해 다양한 인공지능 기술 및 플랫폼과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