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대우전자 글로벌 플랫폼 세계 80개국 시장 뚫었다

- 중남미, 유럽, 아시아, 북아프리카 전세계 80개국 진출

[헤럴드경제=정순식 기자] 동부대우전자의 ‘글로벌 플랫폼(GP)’ 제품이 출시 2년 6개월 만에 80개국 수출, 글로벌 판매 250만대를 돌파했다.

글로벌 플랫폼은 ‘고품질 실용가전’을 선보인다는 목표로 제품 설계와 개발 단계부터 부품 표준화, 공용화, 모듈화라는 기본원칙을 적용해 글로벌 생산기지에서 생산할 수 있는 스탠다드(Standard) 모델을 개발한 뒤 이를 각 시장의 특성에 맞는 파생모델로 출시하는 전략을 가지고 지난 2015년부터 출시된 제품이다.

동부대우전자는 글로벌 플랫폼 제품 출시이후 시장과 소비자 환경에 맞춰 제품 교체 주기나 가격을 신속하게 조절해 적기에 대응해 오고 있으며, 제품 개발 투자나 생산 설비 교체로 인한 비용 손실도 최소화하고 있다.


지난 2015년 4월과 5월 각각 세탁기, 냉장고 제품 국내 출시를 시작으로 중남미, 중동, 유럽, 아시아, CIS, 북아프리카, 중국 등 전세계에서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세탁기 제품은 11㎏~15㎏ 제품을 중심으로 지역별로 9㎏, 18㎏ 등 제품군을 새로 출시했으며, 냉장고는 200~500L 대 제품 라인업을 순차적으로 선보여 왔다.

국내 출시 이후 본격적인 수출을 시작, 미국, CIS, 중국 등 메이저 시장은 물론, 중남미 시장에서 멕시코를 필두로 칠레, 페루 등 15개국에 진출했으며, 중동시장에서는 사우디아라비아, U.A.E, 쿠웨이트 등 10여개 국에, 유럽시장에서는 프랑스, 이탈리아, 그리스 등에 진출했다.

동남아 시장에서는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10개국에 진출했고 이집트, 튀니지 등 북아프리카까지 수출을 진행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남태평양 뉴칼레도니아, 아프리카 모리셔스, 레위니옹 등 전세계 80개 국 시장에서 판매고를 올리고 있다.

누적판매량은 출시 6개월만에 30만대, 1년만에 70만대를 넘어섰고, 이번에 2년 6개월만에 글로벌 판매량 250만대를 돌파하는 성과를 거뒀다.

동부대우전자 관계자는 “글로벌 플랫폼은 소비자 분석을 통해 편의성과 실용성을 제공하고 제품본연의 기능을 극대화한 소비자 중심의 제품” 이라며 “전세계 각 나라의 시장 분석과 현지 소비자들의 성향을 파악, 현지 맞춤형 글로벌 플랫폼 파생 제품을 선보임으로써 시장점유율과 수익을 동시에 얻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