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F&B, 새우만두 강자 굳힌다

-개성 왕새우 군만두ㆍ개성 왕새우 물만두 출시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동원F&B(대표이사 김재옥)는 만두 성수기인 겨울을 맞아 새우 통살을 넣은 ‘개성 왕새우 군만두’와 ‘개성 왕새우 물만두’를 출시하고 새우만두 시장 확대에 나섰다고 29일 밝혔다.

‘개성 왕새우 군만두’는 탱글한 새우 통살과 만두피의 바삭한 식감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새우 함량이 10% 이상으로 풍부해, 새우 본연의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또한 ‘개성 왕새우 군만두’는 국내 군만두 제품 가운데 만두피가 가장 얇다. 일반적인 만두피보다 20% 이상 얇아 군만두의 바삭한 식감을 최대한 살렸다.

동원F&B의 새우만두 신제품 2종. 새우만두 시장점유율 60% 이상의 1위 브랜드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개성 왕새우 물만두’는 일반적인 물만두보다 크기가 2배 이상 큰 제품으로, 더욱 푸짐하고 든든하게 즐길 수 있다. 새우 통살과 쫄깃한 오징어 통살이 함께 들어 있어 깊은 해산물의 풍미를 느낄 수 있다.

동원F&B는 지난해 9월, 통새우를 넣은 고급 만두인 ‘개성 왕새우만두’를 업계 최초로 출시했다. ‘개성 왕새우만두’는 출시와 동시에 지속적인 판매 호조를 보였으며, 이에 힘입어 올해 상반기 동원F&B의 냉동만두 부문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15.8% 성장하기도 했다. 동원F&B는 이번 신제품 출시에 맞춰 신규 TV 광고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동원F&B 관계자는 “새우만두 시장의 리딩 브랜드로서 앞으로도 시장 규모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며 “새우만두 시장이 내년 600억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점유율 60% 이상의 1위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