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구연의 롯데리아 페스티볼’ 우승팀, 베트남으로…

-우승팀 ‘문래초’ 베트남 유소년과 친선경기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외식기업 롯데지알에스(대표 노일식)가 주최해 지난 7월 막을 내린 ‘제4회 허구연의 롯데리아 페스티볼’ 우승팀이 베트남 티볼 문화 확대와 친선 교류를 위해 5일간의 베트남 일정을 마무리 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베트남으로 친선 교류전을 위해 ‘제4회 허구연의 롯데리아 페스티볼’ 우승팀 문래초등학교 선수단과 허구연 롯데리아 유소년 야구교실 총감독이 함께 했다.

[사진=문래초등학교 선수단과 베트남 호치민의 유일한 유소년 야구팀인 사이공스톰과 친선 교류전 진행됐다]

문래초등학교 선수단은 베트남 호치민의 유일한 유소년 야구팀인 사이공스톰과 친선 교류전 진행으로 스포츠를 통해 소통하는 기회를 가졌다.

또한 롯데지알에스는 야구 불모지인 베트남의 야구 및 티볼 스포츠 문화 확대를 위해 티볼 장비 및 학습 문구 세트를 베트남 현지 팀에게 지원했다.

이번 베트남 해외 연수를 끝으로 제4회 허구연의 롯데리아 페스티볼 일정은 공식적으로 마무리 하며 오는 12월 중 MBC SPORT 1에서 다큐멘터리로 제작되 방영될 예정이다.

롯데지알에스 관계자는 “롯데지알에스가 주최하는 ‘허구연의 롯데리아 페스티볼’은 해외팀까지 초청하는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스포츠 행사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역시 해외 현지 교류로 스포츠 활성화를 위한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