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된 이웃위해…일화 ‘사랑나눔 김장 봉사’ 실시

-약 600kg 분량 김치 손수 만들어
-구리시 종합사회복지관에 전달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일화(대표 정창주)는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나눔 김장 봉사’를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9일 서울 상일동에 위치한 일화 본사에서 진행된 김장 행사에는 일화 정창주 대표이사, 김현영 부사장 등 임직원 50여명이 함께 참여했다. 현장에서는 약 600㎏ 분량의 김치를 손수 담가 구리시 종합사회복지관에 전달했다. 이날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김치는 수택동, 교문동 등 구리 지역 일대에 거주하는 기초수급자, 독거노인, 장애인 가구 등의 소외 계층을 중심으로 총 100여 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일화는 인류의 건강과 행복을 추구하는 기업 이념 하에 지난 2013년도부터 올해로 5년째 사랑나눔 김장 봉사를 꾸준히 이어나가고 있다. 

지난 29일 일화 본사에서 사랑나눔 김장을 하는 임직원들 모습. [제공=일화]

정창주 일화 대표이사는 “본격 추위를 앞두고 임직원들이 정성스럽게 만든 김장 김치가 주변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면서 나눔 문화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화는 최근 춘천과 구리 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실시했으며 지난달에는 구리시 종합사회복지관 주최로 열린 ‘2017 사랑나눔 바자회’에 참가해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기도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