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포항 지진 피해주민 위해 생수 2만병 지원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종합식품기업 아워홈은 최근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지역 주민들을 위해 생수를 지원했다고 30일 밝혔다.

아워홈은 지난 28일 포항시청측에 자사 생수 제품 ‘아워홈 지리산수(500ml)’ 총 2만병(1000박스)을 전달했다. 해당 구호물품은 양덕 한마음 체육관으로 전해져 지진 피해로 고통 받고 있는 포항 지역 주민들과 복구 작업에 힘쓰고 있는 인력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아워홈은 포항 피해주민들을 위해 ‘아워홈 지리산수’ 2만병을 지원했다.

아워홈 관계자는 “막대한 피해를 안긴 이번 지진으로 많은 상처를 입은 포항 지역 주민들에게 안타까운 마음과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아워홈의 지원물품이 미력하게나마 지역주민들의 생활과 현장 피해 복구활동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