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현회 LG 대표이사 부회장 승진, 조준호 MC사업본부장 LG인하원장으로 이동

-㈜LG 임원 인사 단행, 오너家 구광모 상무 승진 제외

[헤럴드경제=이승환 기자] LG그룹 지주사인 ㈜LG는 30일 대표이사를 맡고 있는 하현회 사장을 부회장으로 승진시켰다. LG그룹 후계자인 구광모 상무는 전무 승진 대상에서 제외됐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인 조준호 사장은 LG인화원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LG는 이같은 내용을 중심으로 하는 2018년도 임원 인사를 발표했다. 

(주)LG 하현회 부회장

하현회 대표이사는 전략적인 통찰력과 풍부한 현장경험, 강력한 실행력을 바탕으로 사업구조 고도화 및 계열사 실적 개선을 이끌며 LG그룹이 탁월한 사업성과를 거두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해 부회장으로 승진했다.

하 대표이사는 2012년부터 2년간 (주)LG 시너지팀장을 맡아 모바일 및 차세대 디스플레이, 에너지 솔루션 및 친환경 자동차부품 등 그룹 주력사업과 차세대 성장사업이 본궤도에 진입할 수 있도록 계열사간 시너지를 확대할 수 있는 기반을 성공적으로 확립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 LG전자 HE사업본부장을 맡아 울트라 올레드 TV를 세계 최초로 출시한 바 있다. 특히 기존 LCD TV가 주류였던 글로벌 TV 업계에서는 올레드 TV 미래를 불확실하게 전망했지만, 올레드 TV 시장을 본격적으로 열며 차세대 TV 부문에서 선도적으로 사업기반을 구축했다.

2015년부터 ㈜LG를 이끌어온 하 대표이사는 미래 준비를 위한 사업 포트폴리오 강화, 성장 사업 육성, 경영관리 시스템 개선, R&D 및 제조역량 강화 등의 성과를 창출해왔다. 마곡 LG사이언스파크 구축을 이끌어 그룹 차원의 융복합 연구를 통해 계열사 R&D간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기반도 마련했다. 

LG인화원장 조준호

조준호 사장의 LG인화원장 이동은 사업을 통해 터득한 현장경험을 우수 인재양성 교육 등에 접목, 그룹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기 위한 것이고 LG그룹은 설명했다. 

(주)LG

■ 부회장 승진
하현회 ㈜LG 대표이사 부회장

■ 전무 승진
노진서 전무

■ 상무 선임
최정웅 상무
송찬규 상무

■ 이동
정현옥 전무[現 LG전자]
박치헌 상무[現 LG유플러스]

※서브원

■ 전무 승진
허내윤 전무

■ 상무 선임
김문환 상무
김진규 상무
최성 상무

■ 이동
김경호 상무 [現 LG화학]

※LG경영개발원

■ 부사장 승진
김영민 부사장 [現 ㈜LG→LG경제연구원 부원장]
유원 부사장

■ 상무 선임
송민환 상무

■ 이동
조준호 사장 [現 LG전자 MC사업본부장→LG인화원장]

※지투알

■ 전무 승진
공진성 전무

■ 상무 선임
조형준 상무
신원준 상무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