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신기술]팅크웨어, 차량용 공기청정기 ‘블루 벤트’ 출시

- 프리, 카본, 헤파 3중 강화 필터 구조로 차량 내 초미세먼지 및 유해물질 99% 제거
- 차량 내 공기 오염도 자동 측정 및 상황별 사용모드 적용해 사용자 편의성 강화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팅크웨어(대표 이흥복)가 차량용 공기청정기 ‘블루 벤트(Blue Bent·사진)’를 새롭게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최근 황사, 미세먼지등을 통한 공기오염은 사회적 문제로도 문제로도 제기되고 있다. 특히 차량 내 공기는 약 270여종의 화학물질을 유발할 수 있는 오염물질이 있어 운전자는 물론 탑승자의 건강에도 나쁜 영향을 미치게 된다. 회사는 이런 차량 내 공기정화에 대한 운전자의 니즈가 높아짐에 따라 제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블루 벤트는 좁은 차량 내부 환경을 고려, 3중 필터를 적용해 공기 정화기능을 극대화 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머리카락, 굵은 먼지를 걸러내는 1차 프리필터, 휘발성 유기 화합물, 황사, 생활먼지 등을 걸러내는 2차 카본필터, 지름 0.3 마이크론 이하의 초미세먼지, 유해물질을 걸러내는 헤파필터 등 총 3단계의 필터링을 통해 차량 내 유해물질을 걸러내며, 특히 카본필터의 경우, 군사용 카본소재를 적용해 박테리아, 유해가스 등의 물질도 걸러 차량 공기를 정화한다. 


센서를 통한 차량 내부의 공기 오염도도 실시간으로 감지해 운전자에게 알려준다. 액정과 발광다이오드(LED)를 통해 실시간 미세농도 수치와 좋음, 보통, 나쁨 등의 상태를 인지할 수 있으며, 자동 모드 운영 시 수시로 공기를 자동으로 정화시켜 상시적으로 상쾌한 차량 내부 환경을 조성해준다.

또 ‘블루 벤트’는 공기 순환이 원활하게 될 수 있는 흡입구와 배출구에 최적화된 각도로 설계됐으며, 디자인적인 면에서도 거치대 장착으로 차량 컵홀더 공간 내 이질감 없이 장착할 수 있도록 적용 됐다. 차량 시거잭 뿐 아니라 일반 어댑터로도 사용 가능해 가정 내 방 안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팅크웨어 관계자는 “공간 내 환경오염에 대한 사회적 이슈가 증가하며 가정뿐 아니라 차량 내 건강을 위한 다양한 제품들이 출시되고 있다”하며 “’블루 벤트’는 강력한 3중 필터기능을 통한 공기정화를 통해 차량 내 환경 만족도를 더욱 높여줄 수 있는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팅크웨어는 기존 주력사업인 블랙박스, 내비게이션 외 차량용 액세서리 제품을 확대하면서 자동차 디바이스 사업군을 전반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이를 위해 올해 초 틴팅 브랜드인 ‘칼트윈(Kaltwin)’ 외에도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을 출시했으며, 향후 지속적인 차량과 연계되는 디바이스 제품을 출시해 라인업을 확장할 예정이다.

박세환 기자/ gre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