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에 ‘중독’바이러스…유쾌한‘방탄병’깊어만 간다

SNS소통, 방송출연보다 더 중시
유튜브 등 통해 팬과 쌍방향 교감
진정성·지속성·친밀성에 매료
팬클럽 ‘아미’넘어 일반팬도 중독
‘윙스 투어’ 8~10일 고척돔서 대단원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활동에서 큰 성과를 거뒀다. 지난달 19일 ‘2017 AMAs(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무대에 이어, 지난달 27일 방송된 NBC 간판 토크쇼 ‘엘런 디제너러스 쇼’에서도 큰 반응을 이끌어냈다. 외신들은 미국 공항에서 내릴 때부터 엄청난 팬 열기를 보였던 ‘BTS 현상’을 분석하기 바빴다.

대부분의 분석가들은 옆집 아이들 같이 친밀하고 소탈한 SNS 소통, BTS의 세계관이라 할 정도로 사회적 이슈나 자기 스토리를 가사에 담고 있는 점, 그래서 학교, 유혹, 사랑 등의 특정 키워드를 통해 사회적 부조리함을 설명하거나 해법을 고민하기도 하는 진지함이 엿보인다는 점, 그리고 미국 주류문화에 진입하는 데 유리한 남미를 통한 북미 진출의 효과 등을 BTS 성공이유로 들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이제 사회 깊숙이 들어와 있다.그들의 진정성, 친밀성, 지속성에 팬들은 열광하고, 마음을 다 내준다. 나는 중독되지 않을거라고 방패막이를 치지만 어김없이 무장해제되고 만다. 팬들은 “누구나 그들은 흉내낼수는 있지만 누구도 그들이 될 수는 없다”고 말한다. 왼쪽 횡단보도를 건너는 사진을 보면서 1969에 발표된 비틀즈의 ‘ABBEY ROAD’ 앨범재킷을 떠올리는 건 지나친 비약일까.그들은 출발부터 비틀즈를 꿈꾸었지도 모른다.

그중에서도 SNS 소통은 매우 중요하다. 하지만 방탄소년단 외에도 웬만한 아이돌그룹은 SNS 소통을 하고 있다. 트위터와 유튜브를 활용하는 SNS 전략은 기본이다. 그렇다면 방탄소년단의 SNS 소통의 차별성은 무엇일까?

방탄소년단의 SNS 소통은 디테일이 있다고 한다. 그 디테일은 무엇인가. 처음부터 디테일을 의도한 것은 아니었고, 4~5년이라는 시간이 지나면서 엄청난 디테일이 형성됐다. 방탄소년단의 SNS 소통 특징은 일상성, 지속성, 친밀성 등이 서로 섞여 시너지를 내고 있다. 이들은 데뷔해인 2013년부터 지상파 방송보다는 SNS 소통을 우위에 두었다. SNS 역사가 5년차밖에 되지 않는데도 역사를 거론할 수 있을 정도로 대형 데이터 베이스를 가지고 있다.

데뷔하자 마자 팬미팅을 돌고 SNS 소통을 방송 출연보다 더 중요시 한 것은 아이돌로서는 이례적이다. 이는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의 전략과 물려있다. 가령, 막내 정국(1997년생)이 고교 입학할 때 멤버들이 학교로 갔는데, 3년후 졸업식에도 모두 함께 가 축하해주고 그곳에서 짜장면을 먹는 모습이 동영상으로 올라와있다.

요즘은 거의 하지 않지만 카메라 앞에서 “오늘 뭐했어요”처럼 일기를 영상으로 쓰는 그런 일상을 보여주는 동영상들도 SNS에 많이 올라와있다.

이렇게 해서 유튜브에 일상생활을 짤막하게 동영상으로 찍어 올리는 자체 제작콘텐츠 ‘방탄밤(BTS Bomb)’의 관심과 인기가 높아졌다. 팬들과 온라인으로 소통하는 리얼리티인 네이버 v 라이브 ‘달려라 방탄’도 마찬가지다. 


이를 보는 재미를 방탄소년단 팬클럽 ‘아미’뿐만 아니라 일반 팬들도 느꼈다. 멤버들이 이런 동영상에 댓글을 다는 팬들에게 일일이 반응하고 성의껏 대응함으로써 방탄소년단은 친밀하면서도 진정성이 있는 그룹이라는 인식을 심어주었다.

이로써 이제는 방탄소년단이 SNS에 단순한 사진이나 동영상만 올려도 ‘아재’들은 모르지만 팬들은 그안에서의 의미와 비교, 지속성, 변화를 다 알고 있다. 말하자면 친근한 쌍방향 소통이 되는 것이다.

방탄소년단 멤버중에서 한 명이 생일이 되면 다른 멤버들이 축하와 기념의 사진을 트위터에 올린다. 10월 13일은 지민의 생일인데, 손으로 양볼을 잡은 사진 등 지민 생일기념 사진 모음집이 올라와 팬들에게 재미를 안겨준다. 이 같은 일상의 SNS 소통법은 방탄소년단이 팬들과 쌍방향으로 대화하는 가장 강력한 무기가 되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음악에 대한 호평과 함께 라이브 공연으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그들이 만들어가는 ‘윙스 투어 더 파이널’은 지난 2월 서울을 시작으로 북남미, 동남아, 호주, 일본 등 19개 도시 40회 퍼펙트 매진을 기록하며 전 세계에서 인기다.

오는 8~10일에는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2017 BTS LIVE TRILOGY EPISODE III THE WINGS TOUR THE FINAL’을 개최하며 ‘윙스 투어’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서병기 선임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