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창식 중구청장, 15개동 300㎞ 돌며 주민의견 수렴

-2개월간 현장투어 ‘공감톡톡’ 진행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중구(구청장 최창식ㆍ사진)는 구청장과 함께하는 현장투어인 ‘공감톡톡’의 2개월간 여정을 최근 끝냈다고 5일 밝혔다.

구 관계자는 “현장투어 공감톡톡으로 최창식 구청장은 지난 10월 말부터 관내 15개 동을 돌며 지역 현안을 살폈다”며 “모두 300㎞를 걸었는데, 이는 관내를 55번 횡단한 것과 같다”고 설명했다.


구에 따르면 최 구청장은 복지시설과 전통시장, 골목 등을 다니며 모두 3000명에 달하는 주민과 이야기를 나눴다. 통ㆍ반장, 노인, 학생, 상인, 저소득층, 다문화가정 등 각양각색 주민을 만났다는 후문이다.

이들은 쓰레기 무단투기, 불법 주차, 도로 보수, 흡연구역 지정, 어린이집 증설, 중국인 관광객 감소대책 등 500여개 의견을 내놨다. 최 구청장은 해당 부서로 건의사항을 전달하고 가능 여부를 알려주도록 지시했다.

구는 이번 현장투어 결과물을 내년 사업에 최대한 반영할 계획이다.

최 구청장은 “매번 투어를 마치면 구정을 더 세심히 살펴야겠다는 의지가 생긴다”며 “수시로 현장을 찾아 소통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