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도시재생지원센터, 도시재생대학 수료식 개최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 도시재생지원센터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경기도 도시재생대학 하반기 심화ㆍ참여과정 수료식을 6일 가졌다.

이 과정은 소그룹 중심 이론과 실습 병행 프로그램이다. 10명 내외 팀원에 도시재생 전문가인 튜터를 배정, 수강생이 거주하는 지역을 대상으로 현장 맞춤형 도시재생 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과정은 고양, 부천, 안산, 광주, 군포 등 5개시 8개팀이 참여했다. 주민과 공무원 등이 함께 팀을 이뤄 민관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원도심 쇠퇴지역에 대한 지역 활성화 방안을 마련했다.

지난 10월부터 8주간에 걸쳐 교육이 진행됐다. 각 팀이 각자의 마을을 조사 분석해서 문제점과 해결 방안을 찾았다.

도시재생 우수사례지로 수원 행궁동 견학과 도시재생계획을 수립했다.

이날 수료식에서는 8개팀이 성과를 최종발표를 했다. 심사를 통한 시상과 함께 수강생 80여명이 수료증을 받았다.

임계호 경기도 도시재생지원센터장은 “이번 과정을 통해 주민과 활동가, 공무원이 민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지역에 대한 관심과 이해, 당사자간 상호소통을 증진하는데 기여했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