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 중구, ‘커뮤니케이션 대상’ 2관왕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 서울 중구(구청장 최창식ㆍ사진)는 중구 태평로1가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7년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 시상식에서 기획ㆍ디자인, 홍보영상물 부문 대상을 받아 2관왕이 됐다고 7일 밝혔다.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은 공공기관, 기업, 단체 대상으로 한 해 소통실적을 매겨 주는 상이다. 홍보물과 영상물, 광고, 인쇄사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 분야를 평가한다.


구는 기획ㆍ디자인 부문에서 구정 소식지 ‘중구 광장’으로, 우수 홍보영상물 부문에서는 1인 영상 ‘중구를 여행하는 친절한 창식씨 정동야행편’으로 상을 획득했다.

중구 광장은 지난 1995년 5월부터 발간 중인 서울 자치구 최초의 구정 소식지다. 매월 건강과 복지 등 생활 정보를 제공한다.

유튜브 채널에서 선보이는 ‘중구를 여행하는 친절한 창식씨’ 시리즈는 최창식 구청장이 직접 관내 명소와 축제를 알려주는 영상으로 작년 7월 이후 정동야행, 을지유람, 남대문시장 등 23편이 올라와 있다.

최창식 구청장은 “효과적인 소통으로 구정을 알려 많은 주민이 혜택을 누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