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업계와 함께하는 나눔바자회…기증품 4만여점 모여

[헤럴드경제=박도제 기자]한국무역협회(회장 김영주)는 ‘무역의 날’ 주간을 맞이해 12월 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무역업계와 함께하는 무역센터 나눔바자회’를 개최했다.

‘아름다운 가게’와 함께 진행된 이번 바자회에는 170여개 무역업체들이 화장품, 의류, 액세서리, 식품, 생활용품 등 총 4만여 점이 넘은 물품을 기증했다. 


특히 한웰에서는 자체 물품 1만2000여점을 기증했고, 자체 제조ㆍ수출품 기증이 어려운 기업들은 임직원 애장품을 기증하며 적극적으로 나눔에 동참했다. 무역협회, 코엑스 등 무역센터 입주사 임직원도 기증품 1300여점을 모아 연말 나눔에 참여했다.

무역협회에서는 바자회장에 참여기업들의 홍보관을 운영하는 한편, 구매고객 대상으로 기념품 증정, 에코백 그림그리기 및 친환경 팔찌 만들기 등 다채로운 이벤트를 진행했다.

바자회로 조성된 수익금은 포항 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 지원성금과 아름다운가게 ‘아름다운 희망나누기’사업을 통해 사회적 지원이 필요한 이웃 등을 돕는데 사용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