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튼 남해 골프 & 스파 리조트, 2017 월드 골프 어워드 4년 연속 수상

-한국 대표 골프 리조트로 위상 입증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힐튼 남해 골프 & 스파 리조트(이하 힐튼 남해)가 최근 ‘2017 월드 골프 어워드(World Golf Award) ‘한국 최고의 골프 호텔 부문’에서 4년 연속 수상했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하는 ‘월드 골프 어워드’는 월드 트래블 어워드의 골프 여행 부문 시상으로 전 세계 여행 업계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상으로 평가받고 있다. 월드 골프 어워드 공식 홈페이지에서 지난 2017년 3월부터 10월까지 투표가 진행됐으며, 투표에는 골퍼, 골프 여행자부터 여행 및 관광 업계 전문가가 참여했다. 이번 투표를 통해 힐튼 남해는 ‘월드 골프 어워드’ 창설 이래 4년 연속 수상 트로피를 거머쥐게 됐다. 


힐튼 남해 장 세바스티앙 클링 총 지배인은 “힐튼 남해를 향한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주시는 많은 고객 덕분에 올해에도 힐튼 남해가 월드 골프 어워드 시상에서도 수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한국 최고의 골프 리조트로의 명성을 지켜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힐튼 남해는 2017 월드 트래블 어워드에서도 ‘한국 최고의 리조트’ 부문에서 수상하며 11년 연속 월드 트래블 어워드 수상이라는 대기록을 남긴 바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