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인터넷면세점, ‘스마트 앱 어워드 2017’ 마케팅 이노베이션 대상 수상

-O2O서비스와 개인화 서비스 우수성 인정받아

[헤럴드경제=김성우 기자] 신라면세점은 현재 운영중인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 한국인터넷전문가협회(KIPFA)에서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스마트 앱 어워드 2017’에서 ‘마케팅 이노베이션 대상’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 종합쇼핑몰분야 대상에 이은 2년 연속 수상, 면세점업계에서는 유일한 ‘스마트 앱 어워드’ 수상이다.

‘스마트 앱 어워드’는 3000명의 인터넷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단이 그해 개발되거나, 개정된 애플리케이션을 선보이는 시상식이다. 국내 최대 규모의 모바일 앱 관련 행사로 평가된다.

신라인터넷면세점이 수상한 마케팅 이노베이션 대상은 최신 마케팅 트렌드에 맞춰 창의적이고 신선한 콘텐츠를 제작해 마케팅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에 수여하는 상이다.

<사진설명> 7일 롯데호텔월드잠실에서 열린 ‘스마트 앱 어워드 2017’시상식에서 신라면세점이 ‘이노베이션 대상’을 수상했다. (왼쪽부터)신라면세점 이재균 책임, 도한준 상무, 최윤숙 책임이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신라면세점]

신라인터넷면세점은 올해 서비스 혁신, O2O(Online to Offline) 마케팅에 가장 중점을 두고 주류예약서비스 ‘프리픽’, 고객 쇼핑 패턴 분석을 통한 맞춤상품을 추천해주는 ‘추천#’과 같은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신라면세점은 2015년에 신라인터넷면세점 중국몰이 ‘2015 웹 어워드 코리아’에서 웹 글로벌서비스 분야 대상과 모바일 웹 쇼핑 분야 최우수상을 각각 수상한 바 있다.

지난 11월에는 디지털 조선일보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후원하는 ‘앱어워드코리아 2017 올해의 앱’에서 유통 및 상거래 분야 면세점 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온라인과 모바일 쇼핑을 선호하는 고객이 많아짐에 따라 쇼핑 편의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해서 개발하고 업그레이드하고 있다”라면서 “앞으로도 고객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찾아내 서비스에 반영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