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2, 수지 패딩 ‘포디엄 벤치코트’ 완판됐다

-이달 중순 완판…5차 리오더 진행

[헤럴드경제=장연주 기자] 올해 ‘롱패딩’이 패션히트 아이템으로 떠오른 가운데,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일명 ‘수지 패딩’으로 주목 받으며 일찌감치 완판 기록을 세운 ‘포디엄 벤치코트’의 5차 추가 주문 재생산(리오더)에 돌입했다고 21일 밝혔다.

올 겨울 시즌 K2의 주력제품인 ‘포디엄 벤치코트’는 11월 초 첫 완판 후 4차 리오더 제품 물량분도 판매율 90%이상을 달성하며 이번 주 완판을 앞두고 있다. K2는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5차 리오더를 진행 중이다. 리오더 제품은 1월 말 매장에 입고될 예정이다.


‘포디엄 벤치코트’는 100% 구스 충전재를 사용해 가볍고 따뜻하며, 봉제선이 드러나지 않는 무봉제 공법을 적용해 털빠짐을 방지할 뿐 아니라 뛰어난 핏감을 자랑한다. 옆트임이 적용되어 긴 기장에도 불구하고 활동하기에 편안하다. 찬 바람이 들어오지 않도록 넥카라를 높이고, 소매단 조임기능을 적용해 보온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한편, 수지가 CF에 입고 나와 인기를 얻은 아그네스 역시 지난 10월 CF가 방영된 후 인기를 끌면서 11월 초에 2차 리오더분까지 조기 품절됐다. 현재 3차 리오더 제품 소량이 이번주 입고 예정이다. 이 밖에 올해 출시된 롱패딩 제품도 80% 이상의 판매율을 보이고 있다.

김형신 K2 마케팅팀 팀장은 “올 시즌 주력제품인 포디엄 벤치코트를 비롯한 K2의 다양한 롱패딩 제품들이 일찌감치 완판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며, “롱패딩이 패션 아이템으로 떠오른 트렌드 요인과 함께 올 시즌 수지를 광고 모델로 기용한 것이 서로 시너지 효과를 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