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의 얍스, 개그맨 김준호, 22일 합의이혼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개그맨 김준호가 22일 합의 이혼한 사실이 알려졌다.

연예업계에 따르면, 김준호는 1개월여간의 조정 기간을 거쳐 22일 합의 이혼했다.

이혼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서로 떨어져 지내면서 상대에게 소홀해졌고, 결국 성격 차이로 결별 수순을 밟았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김준호는 지난 2006년 2살 연상 연극배우 김은영씨와 결혼했다.

김준호는 1996년 SBS 공채 5기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10년 후인 2006년 KBS로 옮겨 ‘개그콘서트’의 초창기 멤버로서 맹활약했다.

2013년 KBS 연예대상을 수상했고, 최근에는 각종 예능 프로그램으로 활동영역을 넓히고 있다.

현재 KBS 주말 예능 프로그램 ‘1박2일’에 출연중이며, 약삭빠른 면모로 ‘얍스’로 불리고 있다.

‘1박2일’ 캐스팅을 앞두고 같은 소속사 후배인 개그맨 김준현이 캐스팅된 것으로 알려졌으나, 뚜껑을 열고 보니 김준호가 캐스팅돼 논란이 되기도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