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신인 오디션’ 화이브라더스코리아 中 허판라이브와 협업

화이브라더스코리아가 중국의 허판라이브(盒LIVE)와 손잡고 본격적인 신인 발굴에 나선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재능과 잠재력을 겸비한 우수한 인재를 찾기 위해 ‘2018 공개 오디션- 화이파이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오디션은 중국의 모바일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허판라이브와 함께 한다. 국내를 넘어 해외 무대까지 차별화된 실력과 재능을 갖춘 인재를 찾겠다는 취지다.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2005년 창립 이후 16명의 신인 또는 무명배우를 주연급으로 성장시켰다. 신인개발에 특화된 회사로 입지를 공고히 한 만큼 이번 신인 오디션에도 기대감이 쏠린다.

허판라이브는 중국의 유명 연예 동영상 서비스로 총 사용자수는 1570만 명에 달한다. 중국의 라이징 스타 야오왕(姚望)을 비롯해 현지 스타들의 라이브 방송을 책임지고 있다. ‘화이파이브’ 오디션은 지원자들을 대상으로 촬영한 영상을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유튜브 채널과 허판라이브에 게재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시청자들은 영상의 댓글과 공유를 통해 응원할 수 있다.

집계된 뷰수는 2018년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신인 오디션 최종 심사에 참고 자료로 활용된다. 남녀노소 누구나 국적, 나이 역시 제한 없는 이번 ‘화이파이브’는 스타를 꿈꾸는 이들에게 절호의 기회가 될 뿐만 아니라 한·중 합작 프로젝트의 주인공으로서 많은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화이파이브’ 오디션은 화이브라더스코리아 홈페이지(http://huayibrothersent.com)를 통해 지원 가능하다. 한편 화이브라더스코리아에는 김윤석, 유해진, 김상호, 주진모, 주원, 최태준, 이동휘, 오현경, 서영희, 김옥빈, 이시영, 황우슬혜, 이다희 등 수많은 배우들이 소속돼 있다.

서병기 선임기자/[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