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클로이 김 화려한 공중 연기

미국 스노보드 국가대표로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계 미국인 클로이 김(18)이 13일 평창 휘닉스 스노경기장에서 열린 여자 스노보드 하프파이프 결선 1차전에서 93.75점을 기록하며 완벽한 연기를 펼쳤다. 클로이 김은 폭발적인 점프와 회전으로 고난도 동작을 선보이며 압도적인 실력을 자랑했다. [연합뉴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