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百, 유럽 ‘정원 투어’ 판매 개시

- 총 7박9일 동안 유럽 유명 정원 방문 체험
- 가드닝 전문가 여행 일정 동행…문화 해설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롯데백화점이 운영하는 온라인 쇼핑몰인 ‘엘롯데(www.ellotte.com)’에서 오는 5월까지 유럽의 정원(庭園)을 경험할 수 있는 여행을 떠나는 ‘정원투어’ 상품을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정원투어는 오는 5월 23일부터 31일까지 모두 7박 9일간 영국 왕립원예협회에서 주관하는 ‘첼시 플라워쇼’와 프랑스 쇼몽 지역에서 매년 4월부터 10월까지 열리는 꽃축제인 ‘쇼몽 가든 페스티벌’에 참가하는 등 다양한 정원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상품으로 판매가는 510만원이다.

<사진설명> 롯데백화점이 운영하는 엘롯데에서 오는 5월까지 유럽의 정원(庭園)을 경험할 수 있는 여행을 떠나는 ‘정원투어’ 상품을 판매한다. 사진은 정원투어 포스터.

특히 정원투어는 국내 유일 가드닝 전문 매거진인 ‘월간가드닝’에서 주관하며, 월간 가드닝 초대 편집장이며, 코리아가든쇼 심사위원인 문현주 소장 이 직접 동행해 여행 일정 동안 전문적인 가드닝 지식을 통한 유럽의 정원 문화에 대한 해설을 들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해당 상품은 아시아나 항공 이용, 유로스타 1등석 탑승, 전 일정 VIP 리무진, 한식ㆍ특식 제공 등 최고급 수준의 서비스를 선보이며, 일정 동안 노옵션ㆍ노쇼핑ㆍ노팁 원칙으로 쾌적한 여행 환경을 선사한다.

남정연 롯데백화점 테넌트 바이어는 “아직 대중화 하진 않았지만 최근 국내에서도 셀프 인테리어, 가드닝 수요가 늘며, 정원 문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이런 시장 확대에 롯데백화점이 도움을 주기 위해 이번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고 했다.

greg@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