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2018년형 세탁기 출시…‘고농축’ 세제도 자동투입

- 세탁용량 23kg 국내 최대…스마트폰으로 세탁코스 추가

[헤럴드경제=천예선 기자]삼성전자가 세탁 성능과 IoT(사물인터넷) 기능을 강화한 2018년형 ‘애드워시’ㆍ‘액티브워시’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애드워시’는 세탁 도중에도 빨래 추가가 가능한 ‘애드윈도우’가 있는 드럼 세탁기다. 올 신제품은 기존 21kg 모델과 외관 사이즈는 동일하면서도 23kg의 국내 최대 용량을 구현했다. 

삼성전자 모델이 애벌빨래가 가능한 전자동 세탁기 액티브워시(왼쪽)와 세제자동투입 기능이 한층 업그레이드된 드럼세탁기 애드워시를 소개하고 있다. [제공=삼성전자]

세제 자동 투입장치를 대폭 개선한 점도 특징이다. 이번 신제품은 액체 세제와 유연제 뿐만 아니라 기존 제품에서는 사용하기 힘들었던 고농축 액체 세제·유연제도 투입이 가능해졌다.

또한 강화된 ‘무세제 통세척 ’ 기능으로 전용 세제 없이 물만으로도 세탁조부터 도어 프레임까지 깨끗하게 청소할 수 있다.

‘액티브워시’는 애벌빨래부터 본 세탁까지 한 곳에서 간편하게 할 수 있는 전자동 세탁기다. 2018년형 신제품은 상단 강화유리 도어가 1.5배 넓어져 세탁 상황을 더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 인버터 모터를 14kg 용량 이상 전 모델에 적용해 에너지 효율이 한층 강화됐다. 특히 ‘최강탈수’ 후 건조기를 사용하면 세탁과 건조에 소요되는 총 시간을 약 25분, 전기료는 약 15% 절약할 수 있다.

IoT 기능이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스마트싱스’ 앱을 통해 옷감의 종류·색상·오염도에 따라 최적의 세탁 코스를 추천해주는 ‘세탁 레시피’ 등 다양한 스마트 기능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정호진 상무는 “이번 신제품은 변화하는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고농축 세제 자동 투입, 건조기 사용자를 위한 ‘최강탈수’, 위생에 대한 소비자 관심 증가를 고려한 ‘무세제 통세척 ’ 등 차별화된 기능을 선보였다”며 “소비자들이 세탁에 스트레스를 느끼지 않고 가사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18년형 삼성 ‘애드워시’ 출고가는 159만9000~234만9000원(17~23kg), ‘액티브워시’는 70만9000~102만9000원(14~16kg)이다.

cheon@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