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LPG산업협회, 수소산업협회와 업무협약…“LPG 인프라 활용하자”

[헤럴드경제=이세진 기자] 한국LPG산업협회(회장 김상범)는 9일 서울 문정동 협회 회의실에서 수소산업협회(회장 장봉재)와 양 협회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LPG 및 수소산업의 경쟁력 강화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기존 LPG충전 인프라를 활용한 친환경 융·복합충전소 보급 확산과 양 기관 회원사들의 상호 관심 사업 분야에 대해서 협력하게 된다. 

한국LPG산업협회 김상범회장(좌)이 수소산업협회 장봉재 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한국LPG산업협회]

무엇보다 기존 LPG충전소를 기반으로 하는 친환경 융ㆍ복합충전소(LPG 수소)로의 전환을 중점 추진하며, LPG를 활용한 수소 개질기술이 적용된 융합충전소 구축 등 상호 협력 사업을 추진하면서 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김상범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과거 LPG충전소도 현재 수소충전소처럼 충전인프라 구축에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라며 “그동안의 LPG충전소 구축 노하우를 살려서 수소충전소 인프라확대에 협력하고, 나아가 LPG충전소가 미래 에너지 융복합충전로의 전환에 성공적으로 변신해 가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민간사업자들의 적극적인 사업 참여와 성공적인 인프라 구축을 위해서는 참여 사업자에 대한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이 필요하다”며 정부의 지원이 절심함을 강조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