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北 도발중단 약속 신뢰해”

[헤럴드경제=문재연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0일(현지시간) 북한이 미사일시험을 중단하겠다는 약속을 이행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북한은 지난해 11월 28일 이후로 미사일 시험을 하지 않고 있으며, 그렇게 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면서 “나는 그들이 그 약속을 이행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사진=AP연합]

트럼프 대통령이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으로부터 방북결과를 듣고 5월 중으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나겠다고 한 지 이틀 뒤 나온 반응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8일 정 실장과의 면담에서 비핵화, 미사일 시험 중단, 한미 연합군사훈련 인정 등 김 위원장의 대미 메시지와 정상회담 제안 사실을 전달받고, 즉석에서 김 위원장의 회동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북한은 한국시간으로 지난해 11월 29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5형’을 발사한 후 지금까지 102일째 도발을 중단한 상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