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라이프] 짙은 안개에 ‘운전 주의’…전국 맑고 따뜻

-남서풍 유입으로 평년보다 조금 높은 기온

[헤럴드경제=김유진 기자] 오늘 12일 월요일은 남해상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고 따뜻하겠다. 경기 서해안과 충남, 전라도에 안개가 짙게 낀 곳이 많겠다.

오늘 전국 최고기온은 11도~10도로 어제보다 3도 가까이 높겠다. 평년 수준에 비해서도 따뜻한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 서울 및 수도권 최고기온 역시 11 ~ 16도로 어제와 평년 최고기온보다 높겠다.

기상청은 당분간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라고 밝혔다.

오늘 경기 서해안과 충남, 전라도 지역은 안개가 짙어 가시거리가 크게 줄어들겠다. 


주요 지점 가시거리 현황(04시 기준, 목측)은 인천 100m, 홍성 100m, 시정계 관측으로 경기도 시흥 60m, 화성 100m, 충청도 만리포(태안) 60m, 대산(서산) 70m, 청양 100m, 전라도 부안 40m, 군산 40m, 해남 50m, 영암 50m, 고창 50m, 나주 60m, 정읍 80m 등이 100m 이하다.

한편오늘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 동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내일(13일)은 일본 남쪽 해상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서울ㆍ경기도와 강원 영서에 가끔 구름이 많겠다.

모레(14일)는 일본 남쪽 해상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다가 밤부터 흐려지겠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