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병두, 의원직 사퇴…당의 재고 요청에도 의지 강해

- 성추행 의혹 제기에 ‘일신상의 이유’로 사직서 제출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서울시장 후보로 꼽히던 더불어민주당 민병두 의원이 12일 결국 의원직을 사퇴했다.

민 의원은 이날 국회의원 사직서를 제출하고 언론에 보낸 메시지를 통해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그는 메시지에서 “이미 밝힌대로 의원직을 사퇴한다”며 “제가 한 선택으로 제 말에 귀를 기울여주신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어디에 있건 공의를 위해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민 의원은 지난 10일 성추행 의혹이 보도되면서 의원직 사퇴 입장을 밝혔다. 민주당은 ‘사실관계 확인이 먼저’라는 방침에 따라 사퇴 결정을 재고해줄 것을 요청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