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종록 경북도개발공사 사장 취임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안종록(65·사진) 제8대 경북도개발공사 사장이 지난 9일 취임했다.

임기는 3년이며 경영성과에 따라 연임이 가능하다.

안 신임 사장은 취임식을 통해 “주력사업인 도청 이전 신도시 조성, 신성장 동력사업 발굴, 사회공헌과 공익활동 등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안 사장은 공모 절차를 거쳐 후보자로 내정돼 경북도의회 인사검증위원회를 거쳤으며 경북도 건설도시방재국장 등을 역임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