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반에서 신선한 봄내음 만끽하세요

-‘새봄의 기운 담은 영양 밥상’ 콘셉트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신세계푸드(대표이사 최성재)가 운영하는 한국식 캐주얼 다이닝 뷔페 ‘올반’은 새봄맞이 신메뉴 12종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새봄의 기운을 담은 영양 밥상’이라는 콘셉트로 선보인 봄 신메뉴는 봄나물과 딸기를 활용해 영양을 가득 담았다. 

올반의 신메뉴 봄 미나리 홍합밥

주요 메뉴로는 단백질, 철분, 칼슘, 인 등 무기질과 섬유질이 풍부해 건강에 좋은 미나리와 빈혈에 좋은 홍합을 더해 지은 ‘봄 미나리 홍합밥’, 비타민C가 많아 피로회복에 좋은 딸기와 돌나물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봄 딸기 돌나물 샐러드’다. 또한 봄의 영양을 담은 딸기를 활용한 ‘딸기 젤리’, ‘달콤 딸기 에이드’ 등을 선보이며 디저트 메뉴를 강화했다.

이 밖에도 봄나물 4종과 무침장 3종으로 구성된 ‘영양 듬뿍 봄나물 비빔밥’, 곁들임 메뉴 14종와 드레싱 3종을 취향에 따라 직접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새봄 담은 텃밭 샐러드’도 구성해 봄의 기운을 한껏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올반은 신메뉴 출시를 맞아 오는 4월 30일까지 10인 이상 단체모임을 예약 후 방문한 고객에게 12월까지 매월 1명이 50% 할인 받을 수 있는 바우처를 증정한다. 또한 오는 30일까지 주부고객들을 대상으로 평일 낮 2시 이후 6인 이상 모임 예약시 1만900원에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