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향기로운 봄바람과 함께하는 기차여행 ‘2018 봄꽃 패키지 철도여행상품’36개 출시

[헤럴드경제(대전)=이권형 기자] 코레일(사장 오영식)이 3, 4월 두 달간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기차를 타고 새봄을 만끽할 수 있는 ‘2018 봄꽃 패키지 철도여행상품(이하 봄꽃 상품)’을 운영한다.

코레일은 내수 진작과 기차여행 붐 조성을 위해 지자체와 함께 봄꽃 상품을 개발했다. 광양/원동 매화축제, 구례 산수유축제, 경포 벚꽃축제, 태안 튤립축제 등 기차타고 전국 주요 꽃축제와 관광지를 여행할 수 있게 기획했다.


봄꽃 상품은 강릉 경포벚꽃‧커피박물관, 부산 유채꽃‧봄바다, 전주 한옥마을‧봄꽃가득 등 29개 당일 상품과 부산 시티투어‧진해벚꽃, 슬로시티 청산도 등 7개 1박2일 상품으로 구성됐다.

상품 가격은 기차와 투어비용을 포함해 당일 상품의 경우 4만원대에서 14만원대까지, 1박2일 상품의 경우 17만원대에서 27만원대까지다.

오영식 코레일 사장은 “여행 떠나기 좋은 봄날에 일상에서 벗어나 매화, 산수유, 튤립 등 봄꽃과 함께 힐링도 하고 지역경제도 도울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봄꽃 상품’은 지난 3월 5일부터 레츠코레일 홈페이지(www.letskorail.com) 또는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전국의 주요 역 여행센터와 철도협력여행사에서도 구입할 수 있다.

kwonhl@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