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정의용 실장 ‘중국으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12일 김포공항을 통해 중국 베이징으로 출국하기 전 차에서 내리고 있다. 정 실장은 이날 시진핑 국가주석을 만나 오는 4∼5월 열릴 남북 및 북미 정상회담 결정 과정 등을 설명하고 중국 측의 협조를 당부할 방침이다. 정 실장은 1박2일의 방중 일정을 마치고 곧바로 러시아 모스크바로 향해 러시아 고위 당국자들에게 방북·방미 결과를 설명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Print Friendly